코리아교육신문

 

The News of Korea Educatlon

 

HOME

유아교육

초등교육

중학교육

고교교육

공부기술

논술 면접

특목고 영재

사진경치

학부모 교육

생활지혜

 

The News of Korea Education

 

 여학생 교복, 치마-바지 중 선택 내년부터 모든 학교서 가능해져

 

내년부터 전국의 모든 학교는 교복 구입 시 여학생들이 치마나 바지 중 원하는 것을 선택할 수 있게 해야 한다. 현재 전국의 17개 시도교육청 가운데 7곳은 여학생 교복 신청양식에 치마만 기재돼 있다.

교육부는 30일 열린 사회관계장관회의에서 이같이 결정하고 2021년 3월 전까지 시도교육청별 교복 구매요령을 개정하기로 했다. 8월에 있었던 국민권익위원회의 권고에 따른 조치다. 여학생에게 치마 교복만 입도록 하는 것은 선택권을 침해하는 것이라는 진정이 올 1월 국민권익위에 제기됐었다. 이후 교육부는 여학생 교복 신청양식에 바지 선택사항을 두고 있지 않은 부산 대구 인천 광주 경북 대전 울산 교육청과 협의해 왔다. 2015년부터 ‘학교주관 교복 구매제도’가 시행되면서 전국 시도교육청은 자체 제작한 구매요령을 통해 각 학교가 입찰을 거쳐 교복을 구매하도록 하고 있다.

교육부의 이번 결정은 바지 선택사항을 교복 신청양식에 표기해 여학생들의 선택권을 분명히 하겠다는 취지다. 현재 여학생들의 바지 선택사항을 두지 않은 지역의 학교들도 학생이 원할 경우 대부분 치마가 아닌 바지 교복을 입게 하고 있다.

최예나 기자 yena@donga.com

(자료출처 동아일보 https://news.naver.com/main/read.nhn?mode=LS2D&mid=

shm&sid1=102&sid2=250&oid=020&aid=0003317824



 

 

 

자주가는 사이트

 

사설/칼

유아교육

해외여행

세계 날씨

로또복권

금주날씨

희귀병

고속버스

한국철도

지하철

많이 본 뉴스

눈 건강 지키는 예방법

혼내기 보다는 사랑과 관심을

자녀를 감동시키는 아버지가 되어라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검사 관련 FAQ